life

가끔 삶이 무료하다고 느껴질 때가 있다. 무료하다기 보다는 무의미하게 느껴진다는게 더 정확할 지도 모르겠다.

해야 할 일과 하고 싶은 일을 산더미 처럼 쌓아두고서는 막상 닥쳐오는 일만 쳐내기 급급하기 때문에 그럴 지도 모르겠다.

그래 누가 말했듯이 내가 내 삶의 주인이지 못해수 그런 것일 수도 있다.

하지만 - 언제나 그렇 듯이 - 삶의 모든 과정이 의미 있을 수 없다. 좋은 일만 있을 수 없듯이 의미 없는 일도 있을 수있다. 이건 하나의 과정일 지도 모르겠다.

하여 나에게 필요한 것은 그 시간 틈새에서 어떻게든 의미있는 일과 나에게 필요한 일을 해내는 의지일 것이다.

1 2 3 4 5 6 7 8 9 10 다음